새경북 인터넷 뉴스 - 새로운 경북 새로운 도약 : 경북도, 전통주 산업과 문화ㆍ관광의 융복합 나선다!
새경북인터넷뉴스
2021년07월28일wed
뉴스홈 > 뉴스 > 경북도정
2021년07월14일 11시4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북도, 전통주 산업과 문화ㆍ관광의 융복합 나선다!

경상북도는 지역 전통주가 가지고 있는 다양한 문화적, 경제적 가치를 문화ㆍ관광 분야에 연계 및 활용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13일 문경소재 전통주 생산업체 오미나라에서 전통주 전문가와  생산업체 대표, 관계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해 ‘경북 전통주 발전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 했다.

온라인 판매가 가능한 전통주는 혼술ㆍ홈술을 즐기는 소비문화의 확산과 다양한 주류를 즐기고자 하는 수요와 맞물려 전통주의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를 맞아  전통주 산업은 지역 농특산품을 활용한 대표적 고부가가치 창출 산업으로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하고 있으며, 특히 사과, 포도 등 과수생산의 대표 산지인 경북은 전통주 산업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다.

전통주 매출액은 2013년 이후 감소하였으나, 2017년 전통주 온라인  판매가 허용되면서 판매량이 증가하기 시작하였다.

국세청 통계연보에 따르면 2018년 456억 원이었던 전통주 출고액은 2019년 531억 원으로 75억 원(16.6%)이 증가하였으며, 경북지역 전통주 출고액은 같은 기간 96억원으로 13억 원(15.0%)이 증가하였다.

경북지역의 전통주 산업 현황을 살펴보면, 전통주 출고액은 96억 원으로 전국 2위이며 증류식 소주가 50억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과실주, 약ㆍ청주, 일반증류주, 탁주 순이다. 전통주 면허건수는 144건으로 전국 4위이며 과실주 면허가 48건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약ㆍ청주, 일반증류주, 탁주, 증류식소주 순이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경북 전통주 산업이 단순한 농식품 차원을 넘어 문화와 관광을 연계한 지역 전략산업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경북 대표 전통주 상설체험장 조성 ▷차별화된 전통주 거점(hub)축제 추진, ▷전통주 상품 고급화 및 디자인 개발 ▷찾아가는 양조장 관광업소  등록을 통한 산업관광 여건 구축 ▷지역 관광업계와 협업을 통한 전통주 홍보 활성화 ▷전통주 활성화 협의체 구성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었다

또한 전통주 전문가와 생산업체 대표, 관계자 등 토론회 참석자 모두 전통주 발전을 위해 다양한 산업의 상호협력이 필요하며 특히 문화ㆍ관광 산업과 연계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것에 뜻을 함께 하였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전통주에는 우리민족의 역사와 문화가 고스란히 나타나고 있어 한류의 한 축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며, 경북지역의 다양한 전통주 관련 스토리를 활용하여 브랜드로 육성하면 문화와 산업의 시너지 효과로 문화ㆍ관광의 새로운 트랜드가 될 것이다”며 “4차 산업혁명시대에 문화ㆍ관광이 대세가 될 것이며 이에 발맞추어 전통주 산업이 경북의 새로운 먹거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새경북인터넷뉴스 / 김효숙 기자 02km@daum.net]

 

이름 비밀번호
왼쪽에 우측숫자를 입력하세요. 45344533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다음기사 : 경북도,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 꿀팁 ‘경북관광 100선 챌린지 투어’ (2021-07-15 14:11:09)
이전기사 : 경북도, '2022년도 녹색자금 지원사업' 공모 추진!.. (2021-07-13 13:28:48)
알립니다 정보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문의전화 054-655-3434